홈으로

최근 10년간 산불현황('2011~'2020)

아무리 애써 가꾼 산림도 산불이 나면 한순간에 잿더미로 변해 이를 다시 원상복구 하는데는 40년에서 100년이란 긴 세월에 걸쳐 막대한 노력과 비용이 투자 되어야 합니다.

발생건수 및 피해면적

2011년부터 2020년까지 산불 발생건수 및 피해면적/2011년(277건,1090ha),2012년(197건,72ha),2013년(296건,552ha),2014년(492건,137ha),2015년(623건,418ha),2016년(391건,378ha),2017년(692건,1,480ha),2018년(496건,894ha),2019년(653건,3,255ha), 2020년(620건,2,920ha),

발생원인

10년 평균(2011년~2020년) 총 474건(100%)중 입산자실화 159건(34%), 논·밭두렁 소각 72건(15%), 쓰레기소각 85건(14%), 담뱃불실화 24건(5%), 성묘객실화 15건(3%), 어린이불장난 2건(1%), 건축물화재 25건(5%), 기타 112건(23%)

계절별 현황

10년 평균(2011년~2020년) 계절별 산불발생 봄 280건(59%), 여름 49건(11%), 가을 39건(8%), 겨울 106건(22%) 이였습니다.

산불의 영향

  • 생태학적인 측면
    • 탈산림화, 생물 다양성 감소
    • 야생동물 서식지 파괴
    • 토양 영양물질 소실
    • 홍수피해증가
    • 국지기상의 변화
    • 산성비와 대기오염 증가
    • 이산화탄소 배출량 증가로 기후변화 초래
  • 경제적인 측면
    • 목재, 가축, 임산물 소득 손실
    • 산림의 환경기능 손실
    • 국립공원의 파괴
    • 식품생산과 물공급으로 비용증가
    • 산업교란, 수송교란으로 인한 경제적 손실
  • 사회적인 측면
    • 관광객 감소 등
    • 산업의 교란
    • 대기 중 연무농도에 따라 피부 및 호흡기 계통의 영향 (암, 만성질환의 증가)
만족도조사
열람하신 정보에 대해 만족하셨습니까?
[ 평점 2.7/5 ]
만족도조사선택

COPYRIGHTⒸ 산림청 SINCE1967. ALL RIGHTS RESERVED.